온누리에서 예방 알려주는 관리법 및 황반변성 [전주안과병원] ­

[전주안과병원] 온누리에서 알려주는 황반변성 예방 및 관리법

>

​​황반변성은 조기에 발견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조기에 진단하고 치료를 하여 현재 시력을 가능한 유지하거나 호전시키면서 관리하는 것이 치료 목표라고 할 수 있습니다. 오늘 전주안과병원, 온누리안과병원에서는 황반변성 예방 및 관리법에 대해서 알려드리려고 합니다. ​​

>

​우리 눈에서 카메라 필름처럼 빛을 받아들이는 망막신경 중에 중심 시력을 담당하는 부위가 황반입니다. 50대 이후 노화 변화로 이 황반에 변성이 진행되는 현상을 황반변성이라고 합니다. 정확한 명칭은 ‘나이관련 황반변성’이라고 하며 선진국에서는 성인 실명의 중요한 원인으로 알려져 있고, 우리나라에서도 점차 환자수가 늘어나고 있습니다.​

>

​​자외선은 각막과 수정체, 심지어 망막에까지 도달해 다양한 안과 질환을 일으킬 가능성이 높습니다. 각막이나 결막에는 염증을 유발하고, 수정체에는 백내장을, 망막에는 황반변성 발병률을 높이므로 자외선으로부터 눈을 보호해야 한다라는 경각심을 가져야 합니다. 나이가 들수록 자외선은 눈에 유해하므로 평소 야외에서는 선글라스나 자외선 차단 안경 착용을 습관화하는 것이 좋습니다. ​

>

​고령과 흡연은 황반변성의 주요 원인으로 꼽힙니다. 황반변성을 예방하려면 반드시 금연해야 합니다. 흡연자는 비흡연자보다 황반변성 발생확률이 약 50%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

​술은 잘 알려진 발암 물질 중 하나이면서 동맥경화성 혈관 변화를 일으킬 수 있기 때문에 간접적으로 황반변성의 발생에 영향을 줄 수 있어 과음은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과도한 음주는 망막출혈의 원인이 될 수 있으며, 당뇨망막병증의 경우 혈당관리를 방해합니다. ​

>

​루테인, 항산화 비타민, 오메가 3 등의 성분이 풍부한 녹황색 채소, 등 푸른 생선 위주의 식단은 망막질환의 발병을 줄이는데 도움이 됩니다. ​

>

​전주 온누리안과병원에서는 첨단 장비 도입을 통해 정밀한 망막질환 진단을 해 드리고 있습니다. 전주안과병원, 온누리안과병원에서는 호남안과병원 최초로 OPTOS California를 도입하여 망막 속 혈관까지 정밀하게 진단해 드리고 있습니다. ​

>

​​기존의 안저사진 범위(45도)보다 더 넓은 범위(200도)의 중심부터 주변부까지 한 번에 보여주어 더 정밀한 망막진단이 가능합니다.기본 망막이미지, AF이미지 이외에 형광안저조영술 및 ICG 조영술모드까지 촬영이 가능합니다.또한 망막의 혈관질환과 망막의 출혈 등의 증상이 있는 분들은 조영제를 혈관에 투여하여 형광안저조영술을 실시해 망막의 어느 부분에 질환이 나타나는지 정밀진단이 가능합니다.​

>

​풍부한 망막 수술 경험과 노하우를 가진 이종환 원장님과 함께 첨단 망막장비를 통한 정밀 진단 및 치료를 받아보세요! ​

>